카테고리별 최신 정보

일반·시세·동향
'노도강' 1년새 아파트값 상승률 1위…노원 평균 6억→8억 지난 1년간 서울에서 가장 아파트값이 많이 오른 지역은 ‘노도강’(노원ㆍ도봉ㆍ강북구)인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KB국민은행의 월간 주택가격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3월부터 올해 3월까지 1년간 노원구..
정책·제도
'오세훈 시장 시대'…서울 강남·목동 민간 재건축 숨통 트일까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재건축·;재개발 규제 완화를 내세운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당선되면서 강남과 목동 등 서울 주요 재건축 단지의 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을지 주목된다. 오세훈 시장은 선거 과정에서 정부..
업계동향
스마트 기술 확보, 신사업 강화 …건설업계 성장 엔진 가속 봄을 맞아 건설업계가 기지개를 켜고 있다. 신기술 개발 등으로 성장동력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미래를 위한 발판을 다지고 있다. 현대건설은 4차 산업혁명의 시대 변화를 선도하기 위한 스마트 건설기술 확보에 박차를 ..
분양
LH, 올해 임대주택 13만2000가구 공급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올해 임대주택 13만2000가구를 공급해 정부의 주거복지 정책을 현장에서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정부는 2017년 주거복지로드맵에 이어 지난해 이를 보완해 발표한 주거복지로드맵 2.0을 통해 202..
부동산현장소식
보유세 부담 급매물 언제 나올까…관망 중인 수요자 서울시 강남구 도곡동은 주택시장에서 대치동과 함께 '강남 중의 강남'이라고 불리는 곳이다. 그만큼 생활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다. 지하철과 버스 등 대중교통은 물론 교육·쇼핑시설 등을 대부분 걸어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전문가칼럼
부동산 투자자의 마음가짐 요즘 돈이 돌보다 많은 세상이다. 돈의 흡수력이 빠른 부동산 시장은 지난 2~3년 동안 줄기차게 값이 오르더니 갈 길을 잃었는지 다음 목적지를 찾느라 애를 쓰고 있다. 지난 아파트 시장처럼 앞으로는 어떤 부동산에 손을 ..

광고